열린창업뉴스 부동산 생활&경제 성공&피플 라이프&스타일 창업종합뉴스 독자마당
편집:2017.9.21 목 09:18
> 뉴스 > 프랜차이즈정보 > 위탁/공동경영
     
연령별 재테크 투자성향
2009년 07월 22일 (수) 16:30:57 열린창업신문 rgnews@rgnews.co.kr

평생 재테크 투자성향은 사람마다 성격에 따라 다르지만 연령별로 보면 대체로 20대 종자돈 마련,  30대에서는 내 집 마련, 40대에서는 본격적인 자산증식, 자녀교육, 50대에서는 자녀 결혼 및 노후준비 등 통계상 물가인상 수치 등이 매년 발표되지만 실제 피부로 느끼는 물가 인상 느낌은 어떤가요? 물가는 오르고 상품고급화, 생활 향상등으로 인해 피부로 느끼는 것은 한마디로 돈가치가 점점 곤두박칠 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자녀들은 점점 더 커가며 교육비등은 밑 빠진 독에 물 붓기식인데다 노후생활도 생각하지 않을 수 없고, 수입은 조금 늘어나도 지출항목이 다양하게 많아지는 듯.  한편으로는 그래도 근검 절약하면서 은행에 적금도 들지만 이자는 왜 그리 답답하게 느껴지는지.. 게다가 주위에서는 부동산, 주식투자등으로 돈을 크게 굴렸다는 말도 심심치 않게 들리고. 나만 재테크를 잘 못하고 있지는 않나.. 이런 저런 생각을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재테크는 여러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서민들이 볼 때 은행 증권사 보험사 등 상담기관마다 재테크 상담 내용이 다른 듯 합니다.  게다가 대부분 전문가들은 개인투자자들의 여러 가지 상황보다는 일정한 틀에 넣어 규격화된 상담을 해 주고 있는 것도 현실.  내 상황에 딱 맞는 재테크는 없을까?
 
같은 음식 재료를 가지고, 사람들마다 취향이 달라 만들어 먹는 음식은 다릅니다. 재테크는 많은 정보를 얻은후 많은 전문가들과 다양한 상담을 거쳐 냉정하게 분석, 기본적인 틀을 종합하여 자신이 결정한 방법이 가장 옳다는 것이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많은 전문가들과 다양하면서도 충분한 상담을 하신 후, 그  상담내용을 참고정도만 하시면서 반드시 중심을 잡으세요, 재테크에 있어서 모든 판단 결정 책임은 반드시 스스로 져야 하기 때문.
 
기본적인 통장은 CMA통장 활용. / 새마을금고 출자금 통장, 저축은행 단협 새마을금고등의 세금우대 적금 및 정기예금. /해외펀드는 전체 주식관련 투자액의 15% 이내로 권장합니다. 
 
참고로 드릴 말씀은 주식 및 펀드 투자등은 충분히 그 상품에 대해 이해를 하신 후, 많은 전문가들과 다양하면서도 충분한 상담을 거쳐, 그 상담내용을 참고정도만 하시면서 반드시 중심을 잡고 출발점에 서시길 진심으로 거듭 권해 드립니다.
 
연령별 체크 사항
 
10대
신문 읽기 생활화, 심신건강 출발 !.
경제와 연관된 취미활동 (우표 화폐 수집 등).
용돈 아껴 펀드 가입 (경제 입문). 외국어 하나는 집중 학습.
 
20대
신용카드 수를 줄인다. (체크 카드 권장).  건강보험 투자
종합자산계좌(CMA) 통장 개설. 허리띠 졸라매고 묵돈 마련
경제흐름을 잘 읽어라. 일확천금을 노리는 투자는 절대 금물.
 
 30대
비싼 이자 지출은 자살행위.
저축부터 하고 남는 돈을 써라
일확천금을 노리는 투자는 절대 금물. 연금 투자.
종자돈 마련은 짧게, 굴리는 기간은 길게 . 특기 활성화 !
 
40대
빚에서 완전 탈출작전
절세상품을 최대한 활용.
본격적인 노후대비 준비. 건강관리 정기 체크 !
취미생활 !
 
 50대
절세상품을 최대한 활용 
자산 관리 및 노후대책을 수시 점검
은퇴 후 무엇을 할 것인가 구체적으로 준비.
건강 관리.
 
60대
절세상품을 최대한 활용
연금 확인 및 대체대조표 점검
건강관리에 더욱 더 만전.
 
단,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보험관련 투자는 위험관리차원에서 전체 수입액의 5 - 6 % 이내에서 건강관련 보험 가입을 권장해 드립니다.

열린창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9월27일(수),10월11일 글로벌셀
9월20일(수),27일(수) 글로벌셀
10월20일(금) 39장수면옥, 경기
10월19일(목) 개성포차, 불경기에
10월17일(화) 열린창업신문, 성공
9월13일(수),20일(수) 글로벌셀
10월16일(월) 꼬치구이가, 소자본
10월13일(금) 소자본으로 외식업창
10월12일(목) 코인노래방, 적은투
9월6일(수),13일(수) 글로벌셀러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