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창업뉴스 부동산 생활&경제 성공&피플 라이프&스타일 창업종합뉴스 독자마당
편집:2018.1.19 금 09:30
> 뉴스 > 창업정보 > 창업설명회
     
1월25일(목)두피케어샵 ‘디보쉬’. 15평에서 월 수익 1,500만원 소자본으로 비전문가도 창업이 가능한 2018년 고수익 유망 창업아이템 창업 설명회
열린창업신문 dong630510@naver.com

1월25일(목)두피케어샵 ‘디보쉬’. 15평에서 월 수익 1,500만원 소자본으로 비전문가도 창업이 가능한 2018년 고수익 유망 창업아이템 창업 설명회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면서, 기존의 많은 직업들이 없어질 것이라 이야기 하고 있으며, 새로운 분야에서 많은 직업들이 새로 생겨날 것이라 전망하고 있다. 미용 뷰티케어 분야에서는 이미 새로운 직업이 생겨나 고수익 전문 직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분야가 있는데 바로 두피케어 관련 직업이다.

현대인들의 과도한 스트레스, 수면부족, 식습관의 불균형, 무리한 다이어트 등은 젊은층의 탈모를 불러일으키는 주요한 원인이다. 과거 중장년 남성들의 점유물 이였던 탈모가 남녀노소 세대를 가리지 않고 발생함에 따라 두피케어 시장은 상상을 초월하게 성장하고 있으며 질병의 성격이 강해 관리를 받아야 하므로 분명 하고도 확실한, 그리고 고부가가치의 시장을 형성 하고 있다.

두피케어 전문업체 ‘디보쉬’는 기존의 제품 위주로 하던 두피케어를 국내에서 최초로 두피 스케일링, 헤드스파, 두피 디톡스, 음파진동 테라피 4단계 시스템을 통해 두피 환경을 개선하고 두피 기능을 강화시켜 탈모예방 및 모발성장을 촉진을 시키는 시스템을 구축 하여 시장에서 큰 반응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디보쉬’는 청년 창업과 은퇴자 및 주부 창업을 지원하고자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1달동안 본사에서 운영하는 두피케어 교육을 받으면

초보자도 전문가가 되어 모두 창업이 가능하며, 초기 창업자들의 불안감을 덜어주기 위해 직원 파견도 지원한다. 또한 최대 5천만원까지 창업자금을 지원하며, 이중 2천만원에 대해서는 이자도 회사에서 지원한다.

‘디보쉬’ 두피케어샵은 대부분 예약제로 운영되기 때문에 주거상권이나 오피스 상권 모두 가능하며, 외식업 창업과 달리 1층에 입점하지 않아도 되므로 권리금이나, 보증금, 월세 부분에서 창업비용이 저렴하므로 소자본으로 창업이 가능하다. 기술 창업으로 은퇴 없이 지속적으로 할 수 있을뿐만 아니라 시간활용이나 수익 면에서는 일반 외식업 보다 월등히 높은 편이다.

‘디보쉬’ 두피케어 시스템은 전국 30여개 미용실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기반으로 2018년 디보쉬 두피케어 전문점 프랜차이즈를 시작하게 되었다.

1달 교육으로 초보자도 전문가가 되어 정년 없이 일할 수 있는 디보쉬 두피케어 시스템. 디보쉬와 함께 신흥 고수익 전문 직업인이 되십시요!!!

2018년 소자본 유망창업아이템 두피케어 전문점 “디보쉬” 창업설명회 안내

일시 : 1 월 25 일 (목요일) 14시 : 00분 ~

인원 : 무료 40명 ( 좌석준비관계로 선착순 예약 )

장소 : 열린창업신문 강의실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 11 (논현동 1-5번지) 축전빌딩 2층

(3호선)신사역1번출구 KBL( 프로농구연맹)빌딩 뒤 골목으로 진입,GS25 2층

문의 및 참가신청: 1688-7072

참가신청 : www.rgnews.co.kr/event/event56.html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1월24일,31일 해외직구, 역직구,
'프랜차이즈 시스템' 가맹점 소통&#
성공 외식창업 마스터 과정
2월9일(금) 소자본창업, 요즘 뜨고
2월8일(목) 소자본창업 특별해야 살
2월5일(월) 열린창업신문, 성공창업
1월17일,24일 해외직구, 역직구,
2월2일(금) 한우곱창전문점“곱창끼리
2월1일(목) 소자본으로 외식업창업
1월25일(목)두피케어샵 ‘디보쉬’.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