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창업뉴스 부동산 생활&경제 성공&피플 라이프&스타일 창업종합뉴스 독자마당
편집:2019.11.18 월 15:15
> 뉴스 > 성공&피플 > 창업칼럼
     
창업을 체험할 수 있는 8가지 방법
열린창업신문 dong630510@naver.com

창업을 체험할 수 있는 8가지 방법

요즈음 창업을 생각하고 있거나 현재 준비 중에 있는 예비창업자들은 많이 있지만, 성공적인 창업에 대해서는 여전히 확신하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 혹시라도 잘못했다가는 전 재산을 날릴 수 있다는 불안감도 있을 것이며, 창업의 초기단계에서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를 잘 모르는 예비창업자들도 많은 실정이다. 이에 본고에서는 초보 창업자들이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창업을 체험할 수 있는 8가지의 창업방법을 제안하고자 하며, 이것은 본격적인 창업의 이전단계로서 창업에 대해 경험을 해 본다고 생각하는 것이 필요하다.

(1) 무점포 재택창업으로 경험과 노하우를 쌓는다. 처음으로 창업을 준비하면서 초기 단계에서 많은 자금을 투자해야 하는 업종을 선택하거나 임대비용이 비싼 점포를 선택하는 것은 매우 위험할 수 있으며, 우선 무점포 재택창업으로 경험을 쌓는 것이 필요하다. 무점포 재택창업이 가능한 다양한 아이템은 창업서적, 인터넷검색, 창업전문가와의 상담 및 컨설팅 등을 통해서 충분히 찾을 수 있는데, 무엇보다 창업자 자신의 경력 및 경험과 잘 맞는지를 점검하는 것이 필요할 것이다.

(2) 인터넷창업도 가맹점으로 시작할 수 있다. 가맹점이라고 하면 점포를 활용한 외식창업만을 생각할 수도 있는데, 다음(Daum) 및 네이버(Naver)에서 검색해보면 인터넷창업도 가맹점으로 시작할 수 있는 것들이 많이 있다. 또한 현재 잘 되고 있는 인터넷창업 사이트가 있다면 가맹점으로 시작할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해 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예를 들어, 인지도가 높은 인터넷쇼핑몰에서 상품이미지들만 제공받아서 옥션 및 G마켓 등에 등록한 후에 고객들이 상품을 주문하면 인터넷쇼핑몰에서 도매가로 상품을 공급받아서 고객들에게 배송하는 것도 얼마든지 가능할 것이다.

한편, 아직도 많은 창업자들은 인터넷쇼핑몰 창업은 점포가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소자본으로 창업이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실제로 점포 창업에 못지않게 많은 자금이 필요하다. 또한, 다양한 가격비교 사이트의 등장 등으로 인해 가격경쟁이 점점 더 치열해 지면서 제품판매로 인한 마진은 계속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다양한 소비자의 요구를 만족시키기 위해서는 다양한 제품 및 구색들을 갖추어야 하며, 국내 시장을 넘어 해외 시장에서도 제품을 수입해야 하는 어려움이 존재하고 있는 실정이다.

(3) 숍인숍(Shop in Shop) 창업으로 경험을 쌓는다. 경기가 불황일 때에는 기존 점포들과 연계하여 판매할 수 있는 상품들을 도매토피아(www.dometopia.com), 도매꾹(www.domeggook.com) 등과 같은 도매사이트에서 발굴하여 숍인숍으로 창업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한 점포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여러 점포에서의 숍인숍 창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데, 우선은 특정 지역에서 숍인숍 창업을 시작하는 것이 필요하다. 숍인숍 창업으로 인해 충분한 경험을 쌓았다고 생각하면, 가맹점들을 모집하여 숍인숍 창업을 전국적으로 확장시켜가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을 것이다.

(4) 500만원 정도의 자금으로 무엇이든 일단 시작해 보는 것이 필요하다. 창업을 하고 싶다는 막연한 생각만 하지 말고, 최소의 자금으로 일단 창업을 해 보는 것이 중요하다. 즉, 창업규모와 상관없이 시간이 흐름에 따라 경험과 노하우가 쌓이게 될 것이며, 향후 창업의 규모를 확장하거나 사업을 다양화시킬 때에도 도움이 된다. 아직도 창업에 대한 막연한 생각만 하고, 무엇을 할 것인지를 결정하지 않았다면, 초기 투자금 500만원의 손실을 각오하고 일단 무엇이든지 시작해 보는 것이 중요할 것이다.

(5) 다양한 웹사이트에서 직접 상품을 판매해 본다. 인터넷쇼핑몰을 직접 운영하지 않더라도 다음(Daum)과 네이버(Naver)에서 무료로 개설할 수 있는 카페(cafe), 블로그(blog), 옥션 및 G마켓, 이베이(ebay) 등에서 직접 상품을 판매해 보는 것은 향후 점포창업 및 인터넷창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하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또한 확실한 창업아이템을 확정하지 않은 경우에도 창업자가 생각하고 있는 상품들을 다양한 전자상거래 사이트에서 판매해 봄으로써 시장조사도 해 볼 수 있는데, 향후 안정적으로 매출을 올릴 수 있는 상품을 선정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이다.

(6) 성공한 창업자와 인맥을 형성하여 판매할 수 있는 상품을 도매가격으로 공급받도록 노력한다. 예비창업자들이 벤치마킹을 하고 싶은 창업자 혹은 이미 관심 창업분야에서 성공한 창업자들과의 인맥을 형성하여 멘토(Mentor)로서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많은 창업자들이 실패하는 이유 중의 하나는 자기 고집대로만 창업을 진행하는데 있으며, 주변의 조언을 흔쾌히 받아드리는 자세와 노력이 필요하다. 특히 관심분야에서 이미 성공한 창업자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배우면서 성공비결을 벤치마킹하는 것이 중요하며, 상품조달에 대한 조언도 받고 또한 판매할 상품도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을 것이다.

(7) 성공한 점포에 단기 취업을 하여 창업에 대해 배우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최소한 6개월에서 1년 정도는 처음부터 배운다는 생각으로 관련 점포에 취업을 하는 것도 좋은데, 막상 취업을 해 보면 예비창업자의 입장에서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여러 문제들에 대해서 배우게 된다. 보통 20-30년간 직장생활을 한 명예퇴직자들의 경우에는 남의 밑에 들어가서 또 다시 봉급자 생활을 하느냐고 할 수도 있지만, 현장경험을 쌓은 후에 창업을 하는 것은 창업실패에 대한 리스크(risk)를 줄이면서 안정적인 매출을 올리기 위해서 중요하다.

(8) 길거리 창업 혹은 이동형 창업으로도 시작할 수 있다. 점포를 임대한 자금이 부족하거나 처음만나는 사람들과도 짧은 시간에 친밀감을 형성할 수 있는 경우에는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장소를 선택하여 길거리 창업으로 경험을 쌓아보는 것도 필요하다.

사실, 길거리 창업의 경우에는 점포창업 혹은 재택창업에 비하여 어려움이 많지만, 고객과의 다양한 접촉 및 소통을 통해 상품에 대해 설명을 하고 판매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실무를 배울 수 있다. 또한 대인관계를 잘 할 수 있는 창업자들이 본격적인 창업에서도 목표로 하는 매출을 올릴 수 있으며, 그저 남 보기에 어떨까 하는 생각은 성공적인 창업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도 생각해야 한다.

창업자가 창업 전에 생각해야 하는 것은 스스로 창업환경에 익숙하도록 교육하고 훈련하는 것이며, 창업 후에는 안정적인 매출을 올릴 수 있으면서 실패로 인한 리스크(risk)를 최소화시키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 창업초기에는 위에서 제시한 8가지의 방법을 활용하여 창업을 경험해 보는 것이 가장 좋을 것이며, 6개월에서 1년 정도의 경험은 향후 20-30년간 안정적인 매출을 올리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KBS 2TV 생생정보, MBC 생방
“우리동네에 전문기술자”들을 소개합니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KBS 2TV 생생정보, MBC 생방
소자본으로 기존자영업자 및 신규창업자
1인 무점포, 무재고 창업, 세계 N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