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창업뉴스 부동산 생활&경제 성공&피플 라이프&스타일 창업종합뉴스 독자마당
편집:2021.9.23 목 19:07
> 뉴스 > 창업정보 > 창업정보
     
창업!! 이렇게 하지 마라 10계명
박동열 dong630510@naver.com

창업!! 이렇게 하지 마라 10계명

창업성공과 실패는 준비과정에서의 마음가짐에서부터 이미 결정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즉, 기술과 자본 등 창업환경이 아무리 좋아도 창업자의 생각과 태도에서 문제가 있는 경우에는 창업시작도 못하거나 중도에 실패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계명대학교 벤처창업보육사업단이 제시하는 ‘창업을 할 때에서부터 하지 말아야 하는 10가지’를 알아본다.

1. 고객의 주머니만 바라보려고 하지 마라

고객의 주머니를 바라보기보다는 고객의 생각과 마음을 바라봐야 한다. 즉, 고객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고객이 무엇을 원하는지에 대해 늘 체크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는 말이다.

2. 돈만 벌면 된다고 생각하지 마라

많은 예비창업자들은 짧은 순간에 많은 돈을 벌기 원한다. 하지만 창업에 있어서 자신이 좋아하는 분야에서 평생동안 할 수 있는 일을 찾는 것이 더 중요하다.

3. 남의 것을 베껴서 하지 마라

최근에는 다른 창업자가 수년의 노력 끝에 개발한 아이템을 아무런 죄의식 없이 베껴서 창업하려는 경향이 많다. 브랜드 베끼기는 결국 제 얼굴에 침뱉는 것과 같다.

4. 다 안다고 하지 마라

상품을 만들 줄 안다는 것과 잘 만들 줄 아는 것은 분명히 다르다는 것인데, 할 줄 안다는 것만으로 만족하는 예비창업자들이 많다. 단 한 가지라도 차별되게 제대로 할 수 있어야 한다.

5. 바꾸면 그만이라고 생각하지 마라

성공과 실패의 원인을 주변환경에서 찾으려고 하지 마라. 한 가지 분야에서 승부를 걸겠다는 생각을 가져야 하며, 선택과 집중을 통해서 자신을 브랜드화 시키는 것이 더 중요할 것이다.

6. 남의 돈으로 창업하려고 하지 마라

‘누가 투자만 좀 해 주면 되는데’라는 생각은 버려라.

7. 기웃기웃 하지 마라

창업박람회, 행사 및 교육 등에 참석을 하더라도 적극적인 자세가 아니라 ‘일단 한번 구경이나 해 보자’, ‘무료니까 한번 들어나보자’라는 생각을 갖는다면 얻을 수 있는 것은 없다.

8. 쉽게, 편하게, 공짜로 창업하려고 하지 마라

창업아이템은 얻는 것이 아니라 본인이 많은 노력을 해서 찾아야 하는 것이다. 발품을 팔아서라도 제대로 찾아야 하고 제대로 만들어야 한다.

9. 유망 아이템만 쫓아가려고 하지 마라

돈 되는 유망 아이템만 쫓아가려는 창업자는 어떤 아이템에도 만족하지 못한다. 특히 창업자 스스로가 창업에 대한 이론 및 실무능력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태에서 아이템만 찾는 것은 아무런 소용이 없다.

10. 단기간에 많은 수익을 기대하지 마라

인터넷 창업을 통해서 순이익으로 한 달에 300~400만원을 벌 수 있는 창업자는 2%도 되지 않는다는 것을 기억하라. 사실 투자한 비용에 비해 지나치게 많은 수익을 기대하기 때문에 프랜차이즈 본사에서도 많은 월 수익을 제시할 수밖에 없다고 하소연하고 있는 정도이다.

박동열의 다른기사 보기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부산/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
첫 달부터 무조건 수익납니다!! 시간
실패하지 않는 창업을 위한 준비사항
명퇴자 위한 최적의 창업, 적응 가능
여성창업의 실패 요인 2가지
성공하는 창업 아이템은 어떻게 찾는가
[서울/부산/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
불황기 창업전략
명퇴자 위한 최적의 창업, 적응 가능
창업시장에서 살아남는 다섯 가지 생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