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창업뉴스 마케팅 창업과사람 프랜차이즈정보 아이템 정보 창업가이드 만화로 보는 창업 독자마당
편집:2023.9.28 목 01:01
> 뉴스 > 아이템정보 > 쇼핑몰 /플렛폼 창업
     
소호 쇼핑몰 창업
창업신문 dong630510@naver.com

소호 쇼핑몰 창업

소호 쇼핑몰 창업이 인기를 누리고 있다.

또한 소호 쇼핑몰 창업을 체계적으로 컨설팅 해주는 전문 컨설턴트들도 늘어나고 있는데 대부분 사업적인 논리로 창업자들에게 접근하여 그나마 얼마 안되는 창업비용마저 높은 제작비를 요구하거나 검색광고비를 과다하게 지출하게 하여 소진시키기 일쑤이므로 창업자들과 컨설턴트들에게 쇼핑몰 창업 컨설팅의 한계와 방향을 제시해 본다.

1. 쇼핑몰 창업의 배경

20대 구직자들의 취업난

30~40대 가장들의 조기 명퇴와 실직으로 인한 실업난

대기업의 할인점 진출로 영세 자영업의 붕괴

여성(주부)의 경제활동 참여욕구

기존 오프라인 매장들의 인터넷 진출필요

2. 인터넷 쇼핑몰 현황

우리나라 인터넷 쇼핑몰 업체 수는 지난해 기준으로 3489개, 거래액도 7조7681 억원으로 해마다 급상승 중이다.

- 정보통신정책연구원 자료

3. but 실제는…

랭키닷컴에 쇼핑몰 창업시 순위가 2만 5천 등 밖으로 벗어나는 것을 감안할 때 실제 2만 여 개의 살아 있는 계정이 존재하는 것으로 추산 됨

메이크샵에 현재 6만 2천 여 개의 쇼핑몰이 운영되고 있다고 공시하나 실제로는 살아 있는 계정은 약 1만 5천 여 개로 추정됨

후이즈몰에 현재 3200여개의 쇼핑몰이 실제로 운영되고 있음. 그 밖에 각종 유, 무료 솔루션 회사들의 서비스를 감안할 때 총 2만 여 개의 소호몰이 운영중인 것으로 추정됨.

=> 따라서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의 자료는 실제매출이 신고되어 세금을 낸 쇼핑몰들의 자료로 추정됨.

4. 인터넷 창업시 생존율 10%, 성공율 1%

인터넷 창업을 하여 지속적인 운영이 가능한 매출기준은 월 매출액 기준으로 500만원 이상이어야 하며 이러한 쇼핑몰은 전체의 10% 안팎이다.

그러나 전업으로 인터넷 쇼핑몰을 하려면 월 매출액 기준 1000만원을 넘어야 최소한의 사업화에 성공한 발전 가능성이 있는 쇼핑몰로써 인정되며 이러한 업체는 전체 창업자의 1%가 채 못 된다.

5. 쇼핑몰 실패의 요인분석

1. 아이템 선정의 실수 -> 소호로서 부적합한 아이템을 고름

2. 전문성의 부족 -> 소호 아이템은 자신의 강점을 최대한 살려야 함

3. 쇼핑몰 구축시 경쟁력 부족 -> 사업적으로 접근한 에이전시에 의한 날림작업

4. 마케팅의 부재 -> 대부분의 창업비를 광고 대행사들의 농간으로 의미없이 날림

5. 창업마인드의 부재 -> 독자적인 사업을 할 수 있는 마인드가 없다.

6. 창업자 교육과 컨설팅을 위한 보완책

1. 소호몰이 대형몰보다 더 경쟁력 있는 아이템을 리모델링 해 준다.

2. 창업자의 경력과 소질에 맞는 아이템을 발굴한다.

3. 컨설팅이 포함된 전략이 있는 웹사이트 설계로 경쟁력을 갖춘다.

4. 마케팅 지원과 상담으로 최소의 비용으로 최대의 효과를 살린다.

5. 지속적 상담을 통한 재교육 실시로 비즈니스 마인드를 키워준다.

6. 잘못된 쇼핑몰 창업 컨설팅 사례

 

1. 쇼핑몰 제작비를 300만원~500만원 이상 요구하는 사례

->소호 쇼핑몰 디자인은 200만원을 넘길 필요가 없다.

2. 모든 검색엔진에 등록하기를 권장하는 사례

-> 소호 쇼핑몰은 네이버 정도만 등록하면 된다.

3. 너무 넓은 범위의 아이템을 지정해 주는 사례

-> 소호 쇼핑몰 아이템은 청바지 전문몰이라면 구제청바지나 리바이스 청바지 정도로 세분화되어야 한다.

4. 검색 키워드 광고 이외의 마케팅 방법을 알려 주지 않는 사례

-> 검색광고 대행사를 하면서 컨설팅을 하면 창업자에게 키워드 광고만이 제일 좋은 방법이라고 창업자를 속인다.

5. 200~500만원이면 창업할 수 있다고 하는 사례

-> 소호 쇼핑몰이라해도 창업비용은 최소한 500~800만원은 되어야 한다.

창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디지털노마드 글로벌셀러 해외구매대행!
[장사의 신] 성공창업의 기회!!펀앤
[1인창업 성공하기] 1인 성공창업을
무점포, 무재고 1인창업 ”나도 사장
성공한 CEO 길로 이끌어 준 7가지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운영
국토부, 예비창업자·신생기업, 공간정
금융감독원, 금융권 대출 원리금 상환
중소기업 K-가업승계 바우처 사업 공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디지털노마드 글로벌셀러 해외구매대행!...
[장사의 신] 성공창업의 기회!!펀앤...
[1인창업 성공하기] 1인 성공창업을...
무점포, 무재고 1인창업 ”나도 사장...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