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창업뉴스 창업마케팅 프랜차이즈정보 창업과사람 창업아이템 정보 창업가이드 독자마당
편집:2022.1.20 목 17:07
> 뉴스 > 열린창업정보 > 창업정보
     
창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한 요인
창업신문 dong630510@naver.com

창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한 요인

성공창업을 위해서는 창업에 필요한 준비를 철저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 소상공인도 이제는 사회 환경과 경기변동에 따라 자신의 특성에 맞는 맞춤창업이 필요하다. 그것은 소규모의 창업을 준비하는 소상공인들도 창업을 하기 전에 반드시 자기 자신에 맞는 창업인가를 확인하고 고객으로부터 사랑과 인정을 받는 상품으로 승부하는 것이 창업의 성공률을 높일 수 있다.

창업의 성공률을 높이기 위한 방법으로는 창업교육과 각종정보를 통한 기업가 정신을 함양해야 하며 경영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방법으로 전문서적을 읽는다든지, 점포의 운영방식을 눈여겨보아 자신의 조건과 비교 고객의 의견을 청취하고 또는 운영자의 실제 경험을 청취하여 애로사항에 대한 견문을 높이고 미리 실무를 배우면서 사업요령을 습득하여 적은 대가로 가장 큰 효과를 얻기 위해서다. 즉 경영실적이 우수한 성공과정과 요인을 분석하여 경영기법을 습득 자기혁신을 통한 최상의 성과를 찾아보자는 것이다

창업은 창업자 스스로 일관되고 정직하고 신뢰할 만한 사람이 되어 혼자서 일을 하기도 하지만 대개는 가족 및 여러 사람의 도움과 체계적인 활동이 필요하다

창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하여 고려해야 할 요소는 다음과 같다

첫째, 창업자는 개개인의 특성과 적성에 맞는 창업을 준비해야 성공률이 높다는 것이다. 즉 창업자의 활동에 적합한 업종과 나이, 사업을 추진하려는 업종의 충분한 기본지식과 실무경험을 익힌 다음에 창업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둘째, 창업한 사업체를 이끌어갈 수 있는 강한 의지가 있어야 한다. 어떠한 어려움이 부딪쳐도 목표달성을 위한 성취욕구 및 인내력이 필요하다.

셋째, 업종을 선택할 경우 유망 아이템을 찾기보다는 사업자가 가장 많이 알고 경험했던 분야에서 사업아이템을 찾아야 한다.

넷째, 창업자금의 조달은 사업규모 대비 충분한 상태에서 창업을 하여야 한다. 창업자금이 부족하면 초기에 어려움에 처하게 되어 사업을 포기하게 됨으로 자금이 확보된 상태에서 시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다섯째, 창업하려고 하는 사업아이템의 전문지식을 쌓아 어느 정도 체계적인 창업이 이루어져야 한다.

여섯째, 창업을 준비하는 과정도 중요하지만 사업체를 성공적으로 유지시켜 나가기란 더 어려우므로 종업원관리, 마케팅, 세무, 회계 등 지속적으로 경영관리를 잘해나가야 성공할 수 있다.

이와 같이 소상공인 창업의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다양한 요인이 있겠지만 진정한 기업가 정신을 가지고 항상 지식습득에 부지런하여야 한다. 그리고 포기하지 말고, 끊임없는 도전과 열정을 가지고 자신의 적성에 맞는 사업아이템을 선정하여 추진하려하는 성취의욕과 사업에 충분한 사업자금과 사업 후 경영관리가 잘 조화될 때 성공적인 사업이 이루어질 것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창업자 자신이다. 창업을 시작하려거든 흉내 내지 말고, 시작했거든 지속적인 자신감을 가져라! 그리하면 성공이 기다릴 것이다.

창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열린창업신문(http://www.r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중기부, 국내 최대 창업기업 축제 '
어떤 사업이 좋을까…소비층 넓은 대중
'코로나 불황'에 "30년 노하우도
소자본 창업, 상권분석이 중요하다
긍정의 습관_ 당신도 성공할 수 있다
경쟁 음식점과의 차별화전략은 디자인에
2022년 최저임금 인상에 대한 자영
벼랑 끝 자영업자들…"더 견디기 힘들
소상공인 손실보상금 선지급 신청…55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무점포, 무재고 1인창업 ”나도 사장...
[서울/광주] 코로나 이후 사업패턴의...
“부자되는 방법 어렵지 않습니다” 남...
프랜차이즈 및 창업 컨설팅 사업을 함...
첫 달부터 무조건 수익납니다!!시간에...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에너지경제신문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50길11 축전빌딩2층 (논현동1-5번지)  대표전화:02)2281-7074  팩스:02)2281-7059  
제호:열린창업신문  등록번호:서울다07643  사업자번호 108-81-65892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수범
대표:박동열  운영국장:채수범  회 사 명:(주)상현엠앤지  법인등록증:110111-2997273  광고사업국:여인호
Copyright 2008 열린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g630510@naver.com